헬렌 이용 설문조사에 참여해주세요 🎉

아서 벤자민의 수학교육 변화를 위한 공식

많은 사람들이 수학선생님께 "미적분을 실생활에서 제가 정말 쓸 일이 있을까요?"라고 묻는다. 아서 벤자민은 우리 대부분에게 있어 그 대답은 "아니오"라고 말한다. 디지털 시대에 걸맞게 수학 교육을 어떻게 바꿀 수 있을지에 대해서 대담한 제안을 한다.

조회수 4회
더빙한 사람
전은선 더빙 더 보기

댓글

헬렌은 비영리 오픈 더빙 솔루션 프로젝트로, 지식의 사각지대에 있는 사람들을 위한 솔루션이자 새로운 지식의 지평을 열 매개체입니다

유니크굿컴퍼니 로고